데이터로커 ‘Sentry ONE’, 보안 USB 프랑스 국가사이버보안국 1급 보안 인증 획득

데이터로커 암호화 보안 USB ‘Senty ONE’, CSPN 인증 받아

2022-09-21 11:11 출처: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

데이터로커의 SentryONE이 ANSSI CSPN 인증을 획득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21일 -- 데이터로커(DataLocker) 한국 총판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는 데이터 암호화 솔루션 기업인 데이터로커의 암호화 보안 USB ‘Sentry ONE’이 프랑스 국가사이버보안국(ANSSI)의 엄격한 감사 및 테스트를 거쳐 보안 비자를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Sentry ONE’은 ANSSI의 최고 보안 등급인 CSPN (Certification de Sécurité de Premier Niveau)을 획득했으며, 유럽 규제 산업용으로 인증한, 유일한 보안 USB다.

CSPN 인증은 장치가 최고 수준의 보안 및 인증 표준을 준수하는지 검증해 공공 행정, 공공 서비스 및 기업이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유휴 데이터 전송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데이터로커 제품 부사장 Anders Kjellander는 “CSPN 평가를 진행한 뛰어난 엔지니어들이 수개월 동안 20개가 넘는 Sentry ONE 장치를 모든 가능한 벡터, 물리적, 펌웨어, 소프트웨어로 공격했고, 데이터는 예상대로 항상 보호됐다”고 말했다.

하드웨어 기반 암호화 USB인 Sentry ONE은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의 연방정보처리규격인 FIPS 140-2 레벨 3 인증 제품으로, 물리적 보호를 위한 위변조 방지 등의 고급 보안을 제공한다. 8GB부터 128GB까지의 용량으로 출시됐으며, 주요 기능은 다음과 같다.

◇ Sentry ONE 주요 기능

·강력한 암호화: CSPN, FIPS 140-2 Level 3 인증 제품으로, 상시 작동하는 하드웨어 기반 AES 256-bit XTS 모드 암호화
·비밀번호 인증: 데이터에 액세스하려면 비밀번호 인증이 필요하며, 비밀번호를 10회 잘못 입력하면 데이터와 암호화 키 삭제
·읽기 전용 모드: 신뢰할 수 없는 시스템에서 사용하는 경우 읽기 전용 모드에서 잠금을 해제해 악성코드가 드라이브 전송되는 것을 방지하고, 저장된 데이터의 변경/삭제 금지
·비활성 잠금: 일정 시간 동안 사용하지 않으면 승인되지 않은 제3자의 데이터 액세스를 방지하기 위해 자동으로 잠김
·중앙 관리: SafeConsole 중앙 관리 솔루션으로 승인된 관리자가 감사 로그를 가져오고, IP를 기준으로 사용을 제한하고, 비밀번호를 잊어버린 경우 재설정하고, 분실 시 원격으로 삭제하거나 사용할 수 없게 만드는 등의 관리 기능 지원

USB만 단독으로 사용하거나, SafeConsole 솔루션을 추가 구매해 중앙 관리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SafeConsole은 연간 라이선스로 제공되며, 온프레미스 혹은 클라우드 서비스로 사용할 수 있다.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 담당자는 “Sentry ONE은 미국 NIST의 FIPS 140-2 레벨 3에 이어 ANSSI의 CSPN 인증을 획득하면서 미국과 유럽의 검증된 보안 인증을 동시에 획득한 유일한 암호화 보안 USB”라며 “민감한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해 높은 수준의 USB 보안을 요구하는 조직에 적합할 것”이라고 말했다.

Sentry ONE에 대한 정보는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 개요

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는 세계 최고의 보안 솔루션을 최상의 서비스로 제공하고 있는 보안 전문 기업이다. 2007년 설립 이후 다양한 보안 전문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끊임없이 증가하는 보안 위협과 강화되는 규제 준수에 대처할 수 있는 글로벌 보안 솔루션을 국내 고객 환경에 맞게 연동 개발해 서비스하고 있다. 보안 취약점 진단/관리 솔루션 공급 및 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안 취약점 전문 회사에서 네트워크 보안, 엔드포인트 보안, 암호화, PAM, ID 보안, BAS 등 그 영역을 확장해 고객의 신뢰와 함께 성장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