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웅로직스, 2019 영업이익 전년 대비 27.8% 성장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17.3%, 당기순이익은 31.1% 실적 전 부문 고르게 증가
주당 50원 현금배당 결정… 주주가치 환원 정책

2020-02-28 15:35 출처: 태웅로직스 (코스피 124560)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2월 28일 -- 종합 물류 서비스 기업 태웅로직스(124560, 대표이사 한재동)가 2019년 실적을 공시를 통해 밝혔다.

태웅로직스의 지난해 연결 실적은 매출액 2860억7300만원, 영업이익 149억4200만원, 당기순이익 95억95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7.3%, 영업이익은 27.8%, 당기순이익은 31.1% 고르게 증가하며 순조로운 성장세를 보였다.

회사는 이번 실적 성장에 대해 고객서비스 강화를 통한 영업 활성화에 따라 주요운송제품인 석유화학제품 및 철강, 자동차 등 전체적인 물동량이 증가했다며 또한 고부가가치 사업인 CIS(독립국가연합) 물류와 프로젝트 물류 매출이 늘어 영업이익 상승을 견인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국내 석유화학기업들의 투자 확대에 따라 주력 운송 품목인 석유화학제품이 포함된 국제물류 분야의 안정적인 성장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 석유화학기업들의 에틸렌 생산능력은 2019년부터 2022년까지 연평균 8.8%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태웅로직스는 장기적으로 주요거래처인 석유화학제품 물류를 실적 기반으로 삼고, 매출 다각화를 위해 CIS지역 물류 사업과 프로젝트 물류 사업을 중점적으로 성장시키는 전략을 전개 중이다.

회사는 CIS 지역 내 현지 법인 설립을 통해 물류비용 감소와 운송 소요시간 축소, 현지통관 역량 강화에 나서고 있다. 특히 물류 허브인 우즈베키스탄과 러시아 노보로시스크 지역에 현지 법인을 확보하고 있어 동유럽과 지중해까지 안전한 화물 운송이 가능하다. 회사는 향후 CIS 지역 내 운송 루트를 확대하고, 현지 운송사업 및 물류창고 사업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태웅로직스는 유수의 EPC(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업체들과 프로젝트 물류운영을 협업하며 물류 파트너사로서 입지를 굳건히 다지고 있다. 회사는 향후 대형 프로젝트 수주 영업을 통해 프로젝트 물류 사업의 장기적인 매출 증대를 이룰 계획이다.

한편 태웅로직스는 잠정 실적과 함께 현금배당도 공시했다. 주당 배당금액은 50원으로 총 배당금은 8억4500만원이며, 시가배당율은 0.9%다.

한재동 태웅로직스 대표이사는 “이번 호실적을 기반으로 현금배당을 진행하게 됐다. 상장 이후 처음 진행하는 배당으로, 앞으로 주주 가치 환원 차원의 배당 정책을 꾸준히 이어갈 계획이다. 태웅로직스를 믿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